default_setNet1_2

희림, 방글라데시 푸르바찰 신도시 마스터플랜 수주

기사승인 2019.03.20  10:50:32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엔지니어링데일리)최윤석 기자= 희림이 방글라데시의 수도 다카 인근에 위치한 푸르바찰 신도시의 마스터플랜을 맡게 됐다.

20일 희림종합건축사사무소(이하 희림)은 방글라데시 대형 부동산개발사인 파워팩홀딩스(PowerPac Holdings Ltd.)와 40만달러 규모의 '푸르바찰 신도시 중심상업지구 마스터플랜 수립'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또 이번 계약에는 연면적 약 45만㎡ 규모의 1단계 개발사업의 건축설계 사업이 포함되어 있어 약 100억원 이상의 추가 사업을 확보하게 됐다.

푸르바찰 신도시 프로젝트는 인구 포화상태에 있는 다카 인구 2,000만명의 주거지 해결과 노후 시설 개선을 위해 추진 중인 신도시 개발사업이다. 푸르바찰은 다카 북동부에 위치하고 있으며, 방글라데시 신도시 계획 가운데 가장 핵심적인 사업이다. 희림은 푸르바찰 신도시의 중심부인 중심상업지구에 초고층빌딩, 오피스, 호텔, 고급주택, 컨벤션센터, 쇼핑몰 등 연면적 약 350만㎡ 개발에 대한 비전을 제시할 계획이다.

한편, 방글라데시는 인프라시설 개발을 위해 세계은행과 아시아개발은행 등에서 지원하는 차관사업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방글라데시는 인구의 60% 이상이 청년층으로 풍부한 생산가능 인구를 가지고 있으며, 최근 몇 년간 평균 7%대의 경제성장을 지속하고 있다. 이와 함께 방글라데시의 건설경기도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1억6,800만명의 인구, 농촌지역의 인구 및 중산층 증가로 인해 새로운 건물에 대한 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해 건설부문이 호황을 누리고 있다. 그 동안 도로, 철도 건설과 같은 인프라 프로젝트에 집중됐던 건설 프로젝트가 최근에는 민간에 의해 빌딩 및 주거단지 건설로 추세가 옮겨가고 있다.

희림 관계자는 "방글라데시는 신도시 개발과 함께 수도 공항의 증축, 신공항 건설, 전철 및 도로망 확충을 통해 인구분산과 도시환경 개선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희림은 신도시 개발, 스마트시티 조성사업 등 도시설계 분야 최고의 전문성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푸르바찰을 방글라데시 최고의 신도시로 조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윤석 기자 engdaily@engdaily.com

<저작권자 © 엔지니어링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